망가: 일본만화의 새로운 표현

※ 관련 프로그램

오프닝토크: 큐레이터 다카하시 미즈키, 전시디자이너 도토요시마 히데키
일시: 2010년 12월 3일 4pm-5:30pm
장소: 아트선재센터 B1F 아트홀

심포지엄: ‘일본만화의 새로운 표현’을 통해 문화사회학적으로 만화 읽기

일시: 2011년 1월 20일 3pm-8pm
장소: 아트선재센터 B1F 아트홀

15:00-15:10 행사 개요 및 강연자 소개
15:00-15:45 “일본만화의 새로운 표현론” 이토 고 (평론가)
15:45-16:20 사이토 다마키 (정신과 의사, 평론가)
16:20-16:55 “만화와 망가의 별리” 최 흡 (조선일보 기자)
17:35-20:00 영화 상영 <벡 BECK> 감독 츠즈미 유키히코, 2010, 145min

참가비: 무료
참여방법: 이메일 사전 예약 (press@samuso.org 성명, 소속, 연락처 기재) * 당일 좌석은 비지정석이며 이메일 신청자에게 우선권이 있습니다.
문의: SAMUSO: 02-739-7068

전시 기간 중 아트선재센터 1층에서는 만화방이 무료로 운영됩니다.

아트선재센터 교육프로그램

단체전시관람: 유치원~청소년 대상, 전시기간 중 사전예약 (90분간 실시)
문의 및 접수: SAMUSO: 02-739-7098, artsonje_edu@hanmail.net

 

‘망가’(Manga, 일본 만화)는 2000년 이후 일본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각광을 받으며 독자층을 넓혀가고 있는 시각 매체로서 창의성을 효과적으로 일깨울 수 있는 대중 매체로 급부상하고 있다. 망가는 영화, 애니메이션, 게임 등 다양한 범위로 확장되어 나가고 있으며, 동시에 우리의 현실을 반영하고 다양한 경험을 공유할 수 있도록 한다. 아트선재센터는 다양한 표현 형식을 지닌 아홉 작가 각각의 대표적인 망가 작품을 전시함으로써 망가가 가지는 예술적인 가능성과 소통 수단으로서의 매체적 가능성을 살펴본다. 본 망가전은 일본, 한국, 오스트레일리아 그리고 필리핀의 미술기관이 협력하여 기획하고 각 국가에서 차례로 개최된다. 아트선재센터는 이번 망가전을 통해 기존의 미술 전시로 한정되었던 프로그램을 대중문화의 영역으로 확장시키고, 미술관을 보다 흥미로운 공간으로 만듦으로써 대중 문화 향유의 기회를 높이고자 한다.

해수의 아이
Children of the Sea
2006-ⓒ Igarashi Daisuke/Shogakukan Inc., IKKI

BECK
1999-2008 ⓒ Harold Sakuishi/ Kodansha Ltd.
신만이 아는 세계
The World God Only Knows
2008- ⓒ Wakaki Tamiki/ Shogakukan Inc., Weekly Shonen Sunday

본 전시는 최근 10여 년간 일본 만화의 스토리 변화를 보여주는 작품들로 구성되어 만화의 현재를 보여주게 된다. 전시작품으로는 <넘버 파이브>, <신만이 아는 세계>, <슈가 슈가 룬>, <벡>, <해수의 아이>, <소라닌>, <역에서 5분>, <센넨 화보>, <노다메 칸타빌레>가 있다. 그 중 2층에서 전시될 작품인 마쓰모토 타이요의 <넘버 파이브>는 생태계가 파멸된 이후 인류가 만든 초인류 평화대와 저항자에 대한 이야기로 전시장 초입에 만화의 배경이 크게 확대되어 설치됨으로써 관람객에게 마치 망가의 세계에 들어서는 듯한 느낌을 주게 된다. 해롤드 사쿠이시의 <벡>은 밴드의 콘서트 장면을 3개의 스크린을 통해 보여주는데, 사운드 없이 감상하게 함으로써 본래 만화에서처럼 음악을 시각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구현한다. 그리고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에콜로지(생태학)에 관한 만화인 이가라시 다이스케의 <해수의 아이>는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환경에 대해 말하고 있으며 바다를 연상시키는 공간으로 연출된다.

no.5 solanin 5mins from the station
넘버 파이브
Number Five
2000-2005 ⓒ Matsumoto Taiyo/ Shogakukan Inc., IKKI
소라닌
Solanin
2005-2006 ⓒ Asano Inio/ Shogakukan Inc., Weekly Young Sunday
역에서 5분
Five Minutes from the Station
2007- ⓒ Kuramochi Fusako/ SHUEISHA Inc., Chorus

3층 전시 공간에는 아사노 이니오의 <소라닌>에 등장하는 남녀 주인공의 대사와 함께 20대 젊은이들이 살 법한 원룸이 설치되어 작품의 이해를 돕는다. 교 마치코의 인터넷 연재 만화 <센넨 화보>는 만화의 보급 형태가 인쇄 매체에서 ‘웹’매체로 변화되고 있음을 보여주는 대표적인 작품으로, 원화가 전시될 예정이다. 또한 애니메이션과 영화로도 제작되어 국내에서도 널리 알려져 있는 니노미야 토모코의 <노다메 칸타빌레>는 자동피아노로 연주되는 음악과 함께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아트선재센터는 이번 전시를 통해 망가를, 일본만화라는 지역적 특성을 뛰어넘어 보편적인 표현 언어로서 소개하고, 작품 별로 다양한 전시공간을 구성하고자 한다. <망가: 일본만화의 새로운 표현>전은 어린이에서부터 성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관람객이 즐기며 감상할 수 있는 새로운 차원의 전시가 될 것이다.

sugar sugar rune sennen gabo nodame cantabile
슈가 슈가 룬
Sugar Sugar Rune
2003-2007 ⓒ Anno Moyoco/ Kodansha Ltd.
센넨화보
Sennen Gaho 2004-©Kyo Machiko
노다메 칸타빌레
Nodame Cantabile
2001- ⓒ Ninomiya Tomoko/ Kodansha Ltd.


Installation view (at Artsonje Center) Photo by Myungrae Park


Installation view (at Artsonje Center) Photo by Myungrae Park


Installation view (at Artsonje Center) Photo by Myungrae Park


Installation view (at Artsonje Center) Photo by Myungrae Park


Installation view (at Artsonje Center) Photo by Myungrae Park